프로젝트가 실패하는 6가지 이유: 요구사항 관리를 통해 실현 가능한 이점




요구사항은 제품의 기능 및 실제 요구를 정의합니다. 어떤 의미에서는 요구사항은 제품 개발에 대한 로드맵으로 사용되어 제품에 대해 기대하는 것에 대한 지침을 제품 개발 팀에 제공합니다. 관련 업무량이 매우 많은 상황에서 요구사항 목록을 준비하는 것은 사실상 더 간단한 부분입니다. 점점 복잡해지며 종종 모든 것이 엉망이 되기도 하는 것은 바로 이러한 요구사항을 관리하는 것입니다. 실제로 Christopher Lindquist는 CIO Magazine에서 “Fixing the Requirements Mess(요구사항 문제 해결)”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부실한 요구사항 관리는 [포함된] 소프트웨어 프로젝트의 71%가 실패로 돌아가도록 만들고 있으며, 이는 프로젝트 실패의 가장 큰 단일 원인”이라고 설명한 바 있습니다. 프로젝트 실패는 투자 낭비, 비용 초과 및 수익 감소를 초래합니다. 그렇다면 기업은 이를 어떻게 막을 수 있습니까?

기업이 요구사항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몇 가지 주요 원인으로 다음 6가지 문제가 파악되었습니다. 기업이 이러한 문제를 해결한다면 성공을 위한 탄탄한 기반을 세워 제품 실패의 위험을 막을 수 있습니다. 이렇게 되다면 신규 고객을 확보하고, 더 많은 혁신 제품을 개발하고, 효율성을 향상시키며, 수익을 높일 수 있습니다..

1. 요구사항이 제대로 정의되지 않음
요구사항 관리의 첫 단계는 요구사항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정의하는 것입니다. 무엇이 필요한지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한다면 요구사항을 충족하지 못하고 제품 실패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제대로 정의된 요구사항은 고객 요구와 연결됩니다. 이에 따라 개발 팀이 요구사항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게 되어 시장 성공을 위한 업무에 집중할 수 있게 해줍니다. 요구사항이 명확하고 측정 가능해야 요구사항이 충족되었는지 쉽게 검증할 수 있습니다.

2. 요구사항에 대한 부실한 변경 관리
요구사항이 변화없이 유지된다면 요구사항 관리가 훨씬 더 간단해집니다. 그러나 변경은 불가피합니다. 시장 변화, 신기술, 경쟁업체의 대응, 새로운 접근 방식, 설계 결함 및 테스트 실패 이 모든 것으로 인해 변경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모든 영향을 식별하고 변경의 영향을 받는 모든 사람에게 알리는 기능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으면 변경 관리가 부실해집니다. 제대로 실행되지 않은 변경은 노력 낭비, 오래된 정보 및 설계 충돌을 의미합니다. 이는 비용 증가와 지연을 초래합니다.

3. 요구사항에 대한 SSOT(Single Source of Truth) 부재
오늘날의 제품은 일반적으로 여러 엔지니어링 분야와 관련이 있으며 이러한 분야 각각은 제품의 상호 의존적 컴포넌트에서 작동합니다. 각 분야는 자체 설계 및 개발 도구를 관리합니다. 요구사항은 이러한 분야 간에 이동하지만 SSOT(Single Source of Truth)가 없다면 제품의 완전한 보기를 얻기가 거의 불가능합니다. SSOT가 없는 상호 의존성은 변경 또는 테스트 실패가 미치는 전체적인 영향을 사실상 식별할 수 없게 만듭니다.

4. 요구사항과 테스트 간의 연계 없음
요구사항 정의의 핵심 부분은 그것을 검증하는 방법입니다. 요구사항과 테스트가 서로 연계되지 않으면 요구사항의 충족 여부를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무엇이 검증되었는지도 알 수 없습니다. 요구사항과 테스트가 서로 연계되지 않으면 제품 상태를 평가하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또한 테스트가 실패할 경우 요구사항을 다시 추적하는 것도 매우 어려워집니다.

5. 개발 라이프사이클 전체에서 요구사항 추적이 불가능
정의된 요구사항을 라이프사이클을 통해 추적할 수 없는 경우 컴포넌트, 하위 시스템 또는 제품의 변경 사항 또는 문제가 요구사항에 영향을 주는 방식 또는 요구사항 변경이 진행 중인 업무에 영향을 주는 방식을 이해하기가 매우 어려워집니다. 또한 신제품에 유사한 요구사항이 있는 경우 재사용할 부분을 파악하는 데에도 훨씬 더 많은 시간이 걸립니다. 요구사항과 라이프사이클 자산 간의 추적성이 없으면 플랫폼 설계 및 설계 변형도 훨씬 더 복잡해집니다.

6. 기능 안전 또는 표준에 대한 추적성 부재
규정을 준수하거나 표준을 따라야 하는 기업의 경우 상당한 문서가 필요합니다. 요구사항을 추적할 수 없을 경우 규제 준수 입증을 위한 기록 준비에 상당한 시간을 쏟아부어야 합니다. 반면, 추적이 가능하다면 규정 요구사항의 충족 여부를 검증하고 규정 요구사항을 세부 내역까지 자동으로 추적할 수 있어 규제 준수를 지원하는 감사 가능한 기록 및 보고서를 제작하는 데 훨씬 적은 시간이 걸립니다. 기업은 요구사항 관리에 대한 모범 사례로 이러한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프로젝트 성공에 보다 유리한 입지를 차지하게 됩니다. 결국 이러한 성공으로 인해 수익성이 향상됩니다.